새비지 캐슬 (단행본)
Please log inWe need to confirm your age to proceed. Please log in to use the service.Later
새비지 캐슬 (단행본)
새비지 캐슬 (단행본) synopsis type

새비지 캐슬 (단행본)

Creator
“난 내 계집을 공유할 마음 없습니다. 여자를 나눠 쓰는 건 취향이 아니라는 뜻입니다.” 숙부의 모반으로 인해 왕좌를 떠나 트라바스타의 한적하고 척박한 영지 루그둔으로 숨어든 국왕 시빌 반 리카를로. 그를 노예 삼은 가엽고 아름다운 아가씨 엘제 폰 로아테. 어느 비 내리는 초여름. 영주의 어리고 연약한 외동딸 엘제는 성을 들른 노예 상에게서 아름다운 소년을 얻게 된다. 그의 신분이 추격을 피해 달아난 소년 왕이란 걸 모른 채 그에게 ‘이안’이란 이름을 주고 하염없이 소년을 사랑하게 된 엘제. 그러나 그는… “내가 그렇게 좋습니까?” 피가 식었다. 엘제가 무너질 것 같은 눈으로 그를 바라보았다. “오늘 밤도 와야 해.” 이젠 중요하지 않았다. 이젠 회복될 수 없다는 걸 안다. 엘제는 그의 마음을 영영 얻지 못할 것이고. 그는 엘제를 사랑하지 않을 것이다. 그래도… “오늘 밤도 날 안아줘야 해.” 기한이 정해져 있는 관계라면, 끝이 멀지 않은 관계라면 엘제는 악착같이 그에게 매달려 있을 작정이었다. 억지로라도 그를 가져 갈취할 예정이었다. 그럼 죽을 때도 후회가 없을 것 같았다. 잘 알지도 못하는 남자의 아이를 낳다가 죽어도. 이안이 한 자락 내어 준 것을 닳도록 쓰다듬으며 살 수 있을 것 같았다.
See Episode 1 on App
13
Episode 2
From StartMost Recent
  • 새비지 캐슬 1권
    새비지 캐슬 1권
    1.9MB2023.04.03
  • 새비지 캐슬 2권 (완결)
    새비지 캐슬 2권 (완결)
    1.8MB2023.04.03